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서현우, '열혈사제2' 출연 확정…새로운 빌런 활약 예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저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배우 서현우가 '열혈사제2'의 주역으로 합류한다.

서현우가 간악무도한 빌런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서현우는 SBS 새 드라마 '열혈사제2'(극본 박재범·연출 박보람·제작 스튜디오S, 빅오션ENM, 레드나인픽쳐스, 길스토리이엔티)에 출연을 확정 짓고 지치지 않는 질주를 이어간다.

서현우의 합류로 더욱 주목받고 있는 '열혈사제2'는 여전한 다혈질 성격에 불타는 정의감으로 똘똘 뭉친 열혈사제 김해일이 구담구에서 발생한 마약 사건을 쫓아 부산으로 향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익스트림 공조, 노빠구 코믹 수사극’이다.

서현우는 이번 시즌에 새롭게 등장하는 부산지검 남부지청 부장검사 남두헌 역으로 시청자들을 찾는다. 그가 맡은 남두헌은 범인 검거에 앞장서는 것 같지만, 사실 마약을 통한 대형 카르텔 결성에 깊숙이 관여된 인물. 부정부패로 얼룩진 비밀을 감추고 있는 캐릭터와 살벌한 연기력을 지닌 서현우의 만남은 강렬한 시너지를 낳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그동안 서현우는 드라마 '악의 꽃' '아다마스' '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 등을 비롯해 영화 '남산의 부장들' '헤어질 결심' '유령' 등 굵직한 작품들에서 활약했다. 매번 기대를 뛰어넘는 변신과 실감 나는 연기로 작품의 신스틸러를 넘어 많은 이들에게 믿고 보는 배우로 존재감을 각인시키기도. 특히 최근 전 세계적으로 화제를 모은 디즈니+ '킬러들의 쇼핑몰'에서는 피도 눈물도 없는 킬러 이성조 역을 완벽 소화, 주연 배우로서의 출중한 역량까지 증명해 내는 데 성공했다.

서현우의 '열혈사제2' 캐스팅 소식이 전해지자 드라마 팬들의 환호 역시 커지고 있다. 유쾌한 에너지로 이야기에 활력을 불어넣다가도, 깊은 눈빛으로 몰입감을 선사하는 등 한계 없는 연기로 작품을 한층 빛냈기 때문이다.

이러한 그의 활약은 '열혈사제2'에서도 계속된다. 때로는 눈을 뗄 수 없는 재미를, 때로는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할 열연을 예고한 것. 시청자들을 화면 앞으로 소환시킬 서현우의 저력이 또 한 번 발휘될 것이다.

한편 서현우는 올 하반기 방송되는 '열혈사제2'와 더불어 디즈니+ '삼식이삼촌', 새 드라마 '강력하진 않지만 매력적인 강력반'(강매강) 등에 출연하며 남은 2024년을 자신의 시간으로 채울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