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비오, 방예담·빅나티 합세한 '어펙션' 오늘(24일) 발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이민경 기자]
텐아시아

사진 =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비오(BE’O)가 올해 첫 음악 활동을 시작한다.

비오는 2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EP 'Affection'(어펙션)을 발매한다.

'Affection'은 비오가 아티스트 그리고 한 사람으로서 성숙해지는 과정을 담은 앨범이다. 어떤 존재에 대한 애정이 피어나기 시작해 그 존재가 자신의 전부가 되어가기까지 복합적인 감정들을 응축했다.

타이틀곡 '밤새'는 비오의 매력적인 음색과 리드미컬한 비트가 어우러진 곡으로, 여름밤의 몽글몽글하면서도 선선한 분위기가 묻어있다. 이별했지만 여전히 남아 있는 상대의 흔적에 밤새 추억을 떠올리는 마음을 비오 특유의 솔직담백한 감성으로 노래했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밤새' 뮤직비디오에도 비오만의 유니크한 매력과 개성이 담긴다. 비오는 섬세한 감정 연기로 이별 후를 표현하며 보고 듣는 이들의 몰입을 더할 전망이다.

이와 더불어 '우선순위', '우연 (Feat. 김필선)', 'Selfish (Feat. 방예담)'(셀피쉬), 'Lavender (Feat. Paul Blanco)'(라벤더), '우주 (Feat. BIG Naughty)', 'SORRY'(쏘리) 등 총 7곡이 이번 EP에 수록된다. 비오가 전곡의 프로듀싱에 참여했으며, 김필선, 방예담, 폴 블랑코(Paul Blanco), 빅나티(BIG Naughty·서동현)가 피처링을 맡아 색다른 호흡을 선보인다.

비오는 올해 첫 앨범 'Affection'에 자신만의 음악적 색깔을 담았다. 앨범 소개글에서도 비오는 각 트랙의 이야기를 1인칭 시점으로 색다르게 소개하며 다채로운 이야기는 물론 한층 짙어진 음악성을 예고했다.

비오의 두 번째 EP 'Affection'은 24일 오후 6시부터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이민경 텐아시아 기자 2min_ror@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