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루미코 “♥김정민과 따로 산 지 6개월, 두 아들 교육 때문에”(4인용식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출처| 채널A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남서영 기자] 김정민이 기러기 생활을 시작했다.

22일 방송된 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 식탁’에는 김정민이 자신의 절친들을 초대했다.

집에서 손님맞이를 시작한 김정민은 먼저 자신의 절친이자 아내 루미코를 소개했다.

루미코는 “절친이자 아내 루미코다”라고 소개하며 “6~7개월째 됐다. 따로 산지. 일본에 아이들 교육 때문에 있다. 남편은 강아지랑 둘이 산다”고 소개했다. 김정민의 두 아들은 일본에서 축구 선수 꿈을 꾸고 있다고. namsy@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