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0 (월)

'눈물의 여왕' 정진영, 김수현X김지원 사이 조력자 역할 톡톡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눈물의 여왕/ 사진=하이콘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홍범준(정진영 분)은 홍해인과의 통화에서, 수술하게 되면 기억을 잃게 된다는 부작용을 내가 숨겨달라 부탁했다는 말로 서두를 열었다. 이어 ‘아빠가 국내외 모든 병원에 연락을 해봤는데, 다들 백현우(김수현 분)라는 사람과 이미 연락을 하고 있다고 하더라. 현우가 너 수술해 줄 병원을 그렇게 찾아낸 거야.’라며 현재 찾아낸 유일한 치료 방법의 출처를 설명했다.

본인의 노력에 대해 과시하지 않는 백현우의 성격 상, 조력자를 통해서나마 그의 노력을 홍해인이 알 수 있게 된 것에 시청자들도 쾌재를 불렀다는 평이다.

하지만 14회 후반, 살인 누명을 쓰게 된 백현우가 독일의 구치소에 갇히게 되며 수술을 마친 홍해인과 또다시 이별하게 되었다.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전개지만, 15회 예고에서 궁지에 몰린 백현우를 구하기 위해 한마음으로 움직이는 퀸즈家의 모습이 등장하여 다시 한번 백홍커플을 위한 오작교로서 사이다 같은 한 방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눈물의 여왕’은 14회는 시청률 21.625%를 기록하며 현재 tvN 드라마 역대 1위인 '사랑의 불시착' 16회가 보인 21.683%와 단 0.058%p의 근소한 차이를 보였다. 이에 종영까지 단 2회를 앞둔 '눈물의 여왕'이 이 기록을 뛰어넘을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15회는 오는 27일 밤 9시 2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