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3 (목)

“빌린 돈 몸으로 때워 갚으라” 여사친 전용 심부름센터된 남친 '엽기적' (연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최이정 기자] 23일 오후 10시 30분 KBS Joy ‘연애의 참견’(연출 장경은 PD) 222회에서는 여사친 전용 심부름센터가 된 남자친구 때문에 충격을 받은 고민녀의 사연이 방송된다.

7개월째 연애 중인 고민녀는 사랑꾼이었던 남자친구가 어느 날부터 데이트에 자꾸 늦고 점점 수척해지자 취업 준비로 힘들어하는 것이라 생각하고 엄마가 챙겨준 보양식까지 전해주지만, 곧 그 음식을 동네 친구에게 채무 변제 대신으로 주었다는 어이없는 소식을 듣게 된다.

집안 사정으로 급하게 여사친에게 돈을 빌리고 심부름을 통해 빚을 변제하기로 했다는 남자친구는 여사친의 출퇴근 대리부터 사소한 일상까지 함께하며 잦은 만남을 가졌는데, 채무 변제를 명목으로 가깝게 지내는 둘의 모습에 고민녀는 점점 심란해진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빌린 돈 몸으로 때워 갚으라’는 사연 속 독특한 변제 방법과 규칙들에 연애의 참견 MC들이 보인 의외의 반응은 23일 ‘연애의 참견’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동생의 사고 이후 달라진 가치관에 오랜 연인과의 미래 계획까지 불분명해져 혼란스러운 고민녀의 사연도 함께 방송될 예정이다.

입시학원 동료 강사로 일하는 고민녀와 남자친구는 ‘젊어서 하는 고생이 행복한 노후를 책임진다’는 생각으로 함께 미래를 준비하며 순조로운 연애를 이어가지만, 고민녀 동생이 갑작스러운 사고로 세상을 떠나며 관계가 삐걱거리기 시작한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약 없는 미래보다는 현재의 행복을 중요시하기로 했다는 고민녀에 ‘연애의 참견’ MC들은 누군가를 떠나보낸 후의 아픔에 공감하는 한편 한혜진은 “연인 관계가 의도치 않게 시험에 들게 됐다”라며 상황에 대한 안타까움을 전했고, 달라진 고민녀의 모습에 남자친구가 지지를 보내면서도 저축의 공백을 채우기 위해 무리하게 일을 늘리는 등 서로 달라진 가치관에 답답함을 느끼는 상황이 반복되자 김숙은 “이미 너무 달라졌다”라며 고개를 저었다.

갑작스러운 가족의 죽음 이후 고민녀의 가치관이 변한 이유에 대한 MC들의 분석과 고민녀의 심리에 대한 진심을 담은 위로와 조언이 무엇인지는 ‘연애의 참견’ 22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30분 KBS Joy에서 방송되는 ‘연예의 참견’은 LG U+tv 1번, Genie tv 41번, SK Btv 53번, 그리고 KBS 모바일 앱 'my K'에서 시청할 수 있고,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nyc@osen.co.kr

[사진] '연애의 참견'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