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1 (금)

이슈 영화계 소식

강동원 '설계자', 5월 29일 개봉…티저 포스터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미숙·이현욱·탕준상→이동휘 등과 다채로운 시너지 예고

더팩트

강동원(왼쪽) 주연의 '설계자'가 5월 29일 개봉한다. /NEW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박지윤 기자] 배우 강동원이 새로운 범죄극으로 관객들과 만난다.

배급사 NEW는 22일 "강동원 주연의 영화 '설계자'(감독 이요섭)가 5월 29일 개봉을 확정했다"고 밝히며 작품의 분위기를 엿볼 수 있는 티저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작품은 의뢰받은 청부 살인을 완벽한 사고사로 조작하는 설계자 영일(강동원 분)이 예기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날 공개된 포스터에는 살인을 사고로 조작하는 설계자 영일로 분한 강동원과 함께 현장 사진과 기사의 헤드라인이 담겨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우연한 사고인가 계획된 살인인가'라는 문구는 사고로 조작된 청부 살인이라는 참신한 소재를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또 다른 포스터는 누군가를 지켜보고 있는 영일과 함께 사건 현장에 모여 있는 그의 팀원 재키(이미숙 분) 월천(이현욱 분) 점만(탕준상 분)이 오버랩된다. 또한 '우연이라고 생각해요?'라는 문구가 더해져 특별한 관계로 모인 이들이 앞으로 어떤 이야기를 펼쳐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더팩트

'설계자'의 티저 포스터와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NEW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예고편에는 일상에서 벌어지는 수많은 사고 현장의 한가운데서 사고를 조작하는 설계자 영일이 서 있어 눈길을 끈다. 그는 "보는 눈이 많을수록 사고를 믿을 사람도 많아지죠"라고 말하며 긴장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영일의 빈틈없는 설계를 완성하는 삼광보안 팀원 베테랑 재키를 비롯해 위장 전문가 월천과 막내 점만이 한데 모여 어떤 시너지를 발산할지 관심을 모은다.

여기에 의뢰인 주영선(정은채 분)과 타깃 주성직(김홍파 분)부터 사고 처리를 맡은 보험 전문가 이치현(이무생 분) 진실을 쫓는 형사 양경진(김신록 분) 그리고 이슈를 만드는 사이버 렉카 하우저(이동휘 분)까지 현실감을 더하는 다채로운 캐릭터들의 등장은 극의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설계자'는 5월 29일 개봉한다.

jiyoon-1031@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