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배우 전혜진 얼굴 다쳐 피투성이 "콘크리트 바닥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전혜진이 사고를 당해 얼굴을 다쳤다.

전혜진은 21일 인스타그램에 얼굴 곳곳에 난 상처를 공개하며 "주차장에서 비가 와 우산을 가지러 트렁크 쪽으로 가는 중에 쇠 파이프 뿌리에 걸려 넘어지면서 얼굴이 콘크리트 바닥에 먼저 떨어졌다"고 했다. 그러면서 "너무 당황한 채로 손을 얼굴에 대봤는데 피와 진물이"라고 했다. 전혜진은 동생과 함께 병원에 가 치료를 받았다고 했다.

전혜진은 1991년 미스코리아로 연예계 데뷔했다. 이후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최근엔 '재벌X형사'(2024) 'VIP'(2019) 등에 나왔다.

☞공감언론 뉴시스 jb@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