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0 (목)

'김태희♥' 비 "딸 운동회 때 달리기할 것" 예고에…김무열 "못하잖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가수 겸 배우 비 /사진=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겸 배우 비가 딸의 운동회에 참석해 달리기 종목에 출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18일 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에는 영화 '범죄도시4'에 출연한 배우 김무열, 박지환이 게스트로 출연한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김무열은 "그동안 바쁘게 작품을 했어서 좀 쉬면서 아이랑 좋은 시간을 보내려고 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를 듣던 비는 "너무 다정하다"고 반응했고, 김무열은 "(내가 일하느라 바빴던 시기에) 아이가 이유식을 먹었더라. 그 모습을 못 본 게 너무 아까웠다"고 토로했다.

머니투데이

/사진=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비는 "(나도) 신기할 때가 있다. '이 아이가 내 아이가 맞을까?' 이런 느낌으로 '내가 벌써 애가 있네?' 싶다"며 "나는 5월 1일에 아이 운동회를 간다"고 공감했다.

이어 "아직 모르지만 일단 달리기는 나가기로 했다"고 예고했다. 감탄하는 박지환과 달리 김무열은 "(비가) 달리기는 못 했던 걸로 내가 알고 있는데"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비와 김무열은 안양예고를 함께 다닌 절친 사이다.

김무열은 거듭 "(비가) 힘은 좋았는데 구기 종목이나 이런 건 젬병이었다"고 폭로했고, 비는 "너 나중에 두고 보자"고 발끈해 웃음을 더했다.

비는 2017년 배우 김태희와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차유채 기자 jejuflower@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