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용준형과 공개열애' 현아, 핸드폰 속 커플 사진 자랑 "시선 신경 안 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유튜브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용준형과 공개 열애 중인 가수 현아가 데이트 일화등을 밝혔다.

18일 유튜브 채널 조현아의 목요일 밤에 '드디어 만난 하늘 아래 두 현아. 연애썰부터 춤까지 다 털고 간 퀸 현아 보러오세요'란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현아는 커플 사진을 핸드폰 배경으로 지정해뒀다고 밝히며 "난 이걸 보면 힘난다"며 핑크빛 분위기를 자랑했다. 이에 조현아는 "연애하니까 요즘 좋냐. 난 솔직히 걱정 많이 했다. 신경 쓸까 봐"라고 말했다.

현아는 "내가 일하는 거에 있어서 정말 용기를 주는 사람을 만나 그게 진짜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남들 시선이라는 거 너무 신경 쓰이지 않나. 그걸 신경 쓰고 쫓다 보면 내 행복의 가치에 대해 어느 순간 잃어버릴 때가 있는 거 같다. 그것보다는 나의 현재에 집중을 한다"고 말했다.

조현아와 만남 뒤에도 남자친구를 만나러 갈 계획이라고.

이어 "남자친구가 이미지랑 다르다고 하지 않냐"고 조현아가 묻자, 현아는 "날 깍쟁이로 봤다고 하더라. 그런데 첫 데이트에 선지해장국 먹고 그러니까"면서 "먹으면서 내가 '별에서 온 그대'를 봤다. 감동받아 막 울었다. 그런 아기자기한 것들이 너무 재미있더라"고 말했다.

그러자 조현아는 "너처럼 연애하고 싶다"면서 "욕이란 욕은 다 먹고 자기 좋으면 그냥 만나지 않나"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현아는 "나는 왜 매번 걸리냐"면서 멋쩍어했고, 조현아는 "네가 안 숨기지 않냐"고 지적했다.

그러자 현아는 "우리 회사에서 나보고 좀 힘들다고 한다. 미안하긴 하다"면서 웃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