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0 (월)

'최민환과 이혼' 율희, 아들과 나눈 대화 공개…애틋함 드러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그룹 라붐 출신 방송인 율희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아들과 나눈 메신저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율희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귀여워 모국"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율희와 아들 재율군이 나눈 대화 내용이 담겼다. 재율군은 율희에게 "엄마 나 모국해야 해요"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재율군은 서툰 국어 실력에 단어 실수를 한 것으로 보인다.

율희는 2018년 밴드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뒀으나, 결혼 5년 만인 지난해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 이혼 후 세 아이의 양육권은 최민환이 갖고 있다.

이와 관련해 율희는 "현실적인 문제와 최대한 심리적인 불안함이 크지 않도록 지금까지 생활하던 공간에서 지내는 게 맞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한 바 있다.

차유채 기자 jejuflower@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