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1 (금)

밴드 더로즈, 美 코첼라 입성…"홍대 버스킹으로 시작, 믿기지 않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밴드 더로즈(The Rose)가 코첼라에 입성했다.

더로즈(김우성, 박도준, 이재형, 이하준)는 지난 14일에 이어 오는 21일 미국 최대 규모 음악 페스티벌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Coachella Valley Music and arts Festival, 이하 코첼라) 2주 차 무대에 오른다.

조이뉴스24

더로즈가 코첼라의 대형 스테이지인 아웃도어 시어터(OUTDOOR THEATRE)에 출격해 무대를 꾸미고 있다. [사진=트랜스페어런트 아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로즈는 지난 14일 한국 록 밴드 사상 처음으로 코첼라의 대형 스테이지인 아웃도어 시어터(OUTDOOR THEATRE)에 출격해 강력한 눈도장을 찍었다. 더로즈는 공연 중 "저희는 7년 간 함께하고 있다. 홍대 버스킹으로 시작하여 첫 공연의 관중은 20명이었고 그 중의 반은 친구들이었다.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 지금 이 순간을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미국 빌보드에서는 코첼라 1주 차 무대 중 14일 공연의 헤드라인으로 더로즈를 소개하며 전 세계 팬들이 보내온 뜨거운 현장 에너지를 전했다. 폭발적인 밴드 사운드와 탄탄한 가창력, 농익은 퍼포먼스를 입증한 더로즈는 열띤 반응에 힘입어 2주 차 공연에도 웰메이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더로즈는 앞서 개최된 'DAWN TO DUSK(던 투 더스크)' 북미 투어에서 약 6만 6천 명의 관객을 동원했으며, 최근에는 유럽 투어를 진행하며 약 7만 명의 관객들을 만났다. 더로즈는 투어 이외에도 시카고, 남미 및 유럽에서 열린 롤라팔루자, 미국 라스베가스 'Life is Beautiful', 스위스 '몽트뢰재 재즈 페스티벌' 등에 출연했다.

한편, 더로즈가 출연하는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 2주 차 무대는 코첼라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시청할 수 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