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돌싱포맨' 김성규 "연애=팬들에 대한 예의 아냐" 애정 가득 '팬 바보' 입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돌싱포맨/ 사진=SBS돌싱포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가수 김성규가 '돌싱포맨'에 떴다.

김성규는 지난 16일 오후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 출연해 솔직하면서도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돌싱포맨이 없는 것을 가진 자들'을 주제로 진행된 이날 방송에서 '탁재훈이 가지고 싶어도 가질 수 없는 젊음을 가진 자'로 소개된 김성규는 "여기서는 젊은데 서른여섯이다"라며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성규는 여자를 엄마, 누나, 팬들만 사랑한다"라는 이상민의 말에 쑥스러운 듯 고개를 푹 숙인 김성규의 모습이 보는 이들을 절로 웃음짓게 만들었다. 김성규는 "아이돌 팀을 하고 있기 때문에 (팬들에 대한) 예의가 아니라고 생각한다"라며 변함없는 '팬 바보' 면모를 드러냈다.

또 탁재훈에 대해 "경연 프로그램을 같이 했었는데, 밥 한 번 사달라고 했더니 쉴 때 연락하라고 하셨다. 스케줄이 빈 날 연락했는데 제주도로 오라고 하시더라"라고 과거 일화를 폭로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고, 당황한 탁재훈의 변명이 이어지며 또 한 번 폭소를 안겼다.

한편, 김성규는 현재 뮤지컬 '디어 에반 핸슨'의 주연 에반 핸슨 역으로 활약하며 관객들과 만나고 있다. 오는 5월 12일에는 서울 올림픽공원에서 개최되는 뮤직 페스티벌 '뷰티풀 민트 라이프 2024(Beautiful Mint Life 2024)'에 출연해 공연을 펼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