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8 (토)

'빌보드 HOT100 입성' 아일릿 "상상도 못했다, 더 노력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상상도 못했다. 앞으로 더 열심히 노력하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 아일릿(ILLIT)이 데뷔곡으로 미국 빌보드 '핫100'에 진입한 소감을 밝혔다.

16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4월 20일 자)에 따르면, 아일릿(윤아, 민주, 모카, 원희, 이로하) 미니 1집 'SUPER REAL ME'의 타이틀곡 'Magnetic'이 메인 송차트 '핫100'에 91위로 진입했다. K-팝 데뷔곡이 이 차트에 오른 건 처음이다. 음원이 발매된 지는 21일 만이다. 이로써 아일릿은 데뷔 후 가장 빠른 기간에 빌보드 '핫100'에 입성한 K-팝 아티스트의 기록도 갖게 됐다.

조이뉴스24

아일릿 단체 콘셉트 포토 [사진=빌리프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일릿은 소속사 빌리프랩을 통해 "상상도 못했다. 많은 분들의 관심 덕분에 얻은 결과라고 생각한다. 정말 영광"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이어 "좋은 곡을 만들어 주시고 아일릿과 'Magnetic'을 사랑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하다. 앞으로 더 멋있는 아티스트로 성장하도록 열심히 노력하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Magnetic'은 빌보드 '글로벌 200'과 '글로벌(미국 제외)'에서 각각 6위, 3위를 차지하며 3주 연속 차트인했다. 'SUPER REAL ME'는 월드 앨범(6위), 히트시커스(6위)에서 '톱10'을 지키고 있으며, 인디펜던트 앨범(45위) 차트에도 포함됐다. 아일릿은 이머징 아티스트 15위에 올랐다.

아일릿의 돌풍은 앞서 다른 차트에서도 감지됐다. 'Magnetic'은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데뷔 당일 '데일리 톱 송 글로벌'에 포함됐고, '위클리 톱 송 미국'에 차트인했다. 이후 스포티파이 글로벌 차트에서 거의 매일 순위를 끌어올린 이 노래는 영국 '오피셜 싱글 톱100'에 2주 연속 자리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