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돌싱글즈5’ 90년대 MZ 돌싱 편…5월 9일 첫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돌싱글즈5’. 사진 ㅣMBN


‘돌싱글즈5’가 ‘90년대생 MZ 돌싱’들의 등장을 알리며 5월 9일 첫방송을 확정했다.

‘돌싱글즈’ 시즌5는 다시 국내로 돌아와 ‘제주도 올로케’ 촬영을 진행한다. 시즌4 중계를 흥미진진하게 이끈 이혜영-유세윤-이지혜-은지원-오스틴 강이 이번 시즌도 함께 한다.

16이 공개된 30초 분량의 티저에서는 “미인이시던데요?” “이번 시즌엔 다 너무 예뻐서, 깜짝 놀랐어”라는 출연진들의 ‘찐 반응’과 함께 어느 때보다 핫한 피지컬과 화려한 비주얼을 지닌 돌싱들이 속속 등장해 놀라움을 자아낸다.

또 “나이대가 다들 어려 보이지 않아요?”라는 질문과 함께 “모두 90년대생인 건가?”라는 멘트가 이어지며, 개성 강한 캐릭터로 무장한 MZ 돌싱들의 당당한 제주도 입성을 알린다.

‘돌싱글즈5’는 기존 ‘돌싱글즈’ 시즌1~4의 편성 요일이었던 일요일에서 목요일로 자리를 옮겨,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20분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제작진은 “새롭게 시작되는 ‘돌싱글즈5’에서는 자신이 원하는 상대를 쟁취하기 위한 출연자들의 저돌적인 플러팅과 경쟁자를 향한 날 선 견제, 적나라한 삼각관계 등이 날 것 그대로 펼쳐지게 될 것”이라며 “그 어떤 시즌보다도 역대급 도파민을 선사할, 90년대생 돌싱남녀들의 양보 없는 ‘연애 전쟁’ 현장을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