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3 (목)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폭로→이혼' 안재현 이어 구혜선도…동시기 예능 나들이 눈길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배우 안재현, 구혜선의 방송 복귀가 눈길을 모은다.

14일 방송되는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이하 '백반기행') 에는 구혜선이 출연한다.

40세의 나이에 만학도 생활을 했던 그는 어마어마한 가방 크기로 놀라움을 자아내고, 이어 갑각류 알레르기에도 불구하고 간장게장 사랑을 전한 이야기가 방송될 예정이다.

또한, 2009년 한류를 강타한 드라마 '꽃보다 남자'의 히로인 금잔디 역을 맡았던 구혜선은 "팬들과의 만남을 위해 대만을 찾은 당시 대규모 인파로 인해 공항이 흔들리는 걸 체감했다"라며 당시의 엄청난 인기를 전하기도 했다.

엑스포츠뉴스


구혜선은 "감독으로 참여했던 영화 '복숭아나무' 촬영 당시 대선배 조승우의 조언을 듣고 느낀 바가 많았다"라며 초보 영화감독이었던 자신을 성장시킨 조승우의 쓴소리를 들은 뼈저린 사연까지 대방출한다.

감독, 화가, 작가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던 구혜선의 오랜만의 예능 나들이로 눈길을 모은다. 뿐만 아니라 전 남편인 안재현이 '나 혼자 산다'로 주목받은 직후이기에 더더욱 이목이 집중된다.

안재현은 지난 1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혼자 사는 일상으로 눈길을 모았다.

이날 안재현은 대낮부터 식당에서 혼자 소주와 맥주를 섞어 마시며 낮술을 즐기는가 하면, 술이 부족하다면서 바에 들러 위스키를 한 잔 마시는 여유를 누리는 등 '술꾼'의 면모를 보였다.

또한 "통장에 돈이 없다"며 자동차를 경차로 바꾸고 신용카드를 없애는 등 바뀐 경제 관념을 밝히고 주변에 자문을 구하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안재현과 구혜선은 2015년 KBS 2TV 드라마 '블러드'로 인연을 맺고 2016년 결혼했으나, 2019년 구혜선이 SNS에 불화를 폭로하며 파경을 맞았다.

이에 안재현이 구혜선에게 이혼 소송을 제기했고 구혜선이 반소를 제기했다. 진흙탕 싸움이 계속될 거라는 우려와 달리 이혼 조정이 원만하게 마무리되면서 두 사람은 결혼 4년 만에 각자의 길을 가게 됐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