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온앤오프, 첫 북미 투어 개최 확정···월드와이드 행보 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온앤오프(ONF)가 올 여름 북아메리카를 뜨겁게 달군다.

14일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온앤오프는 오는 8월 첫 북아메리카 투어 '2024 ONF CONCERT [SPOTLIGHT] IN NORTH AMERICA' 개최를 확정했다.

이번 공연은 현지 시간으로 8월 16일부터 9월 1일까지 토론토, 몬트리올, 뉴욕, 시카고, 애틀랜타, 댈러스, 덴버, 로스앤젤레스 총 8개 도시에서 열린다.

지난 8일 미니 8집 앨범 'BEAUTIFUL SHADOW'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 온앤오프는 타이틀곡 'Bye My Monster'의 무대를 통해 강렬함과 아련함을 넘나드는 멜로디와 역동적인 퍼포먼스, 폭발적인 라이브 실력을 선보이며 전 멤버 올라운더 그룹의 면모를 여실히 증명하고 있다. 이에 기존 팬들뿐만 아니라 국내외 KPOP 팬들의 호평 속에 온앤오프에 대한 관심과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첫 북아메리카 투어 개최 확정 소식이 전해지자 벌써부터 현지 팬들은 물론 글로벌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온앤오프는 지난해 11월 오사카, 도쿄에서 개최한 일본 팬미팅, 지난 2월 밴쿠버, 토론토, 몬트리올에서 개최한 캐나다 투어를 통해 현지 팬들의 열띤 반응을 확인한 바 있기에 이번 투어를 통해 글로벌 팬심을 확실하게 사로잡는다는 계획이다.

또, 지난 6일, 7일 두 번째 단독 콘서트 '2024 ONF CONCERT [SPOTLIGHT] IN SEOUL'을 개최한 온앤오프는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오는 4월 29일부터 오사카, 나고야, 도쿄 일본 3개 도시에서 '2024 ONF CONCERT [SPOTLIGHT] IN JAPAN'에 나설 예정이며, 이후 북아메리카 투어를 이어가며 월드와이드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온앤오프는 이날 오후 3시 20분 방송되는 SBS ‘인기가요’에 출연하며 타이틀곡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며, 온앤오프의 첫 북아메리카 투어의 티켓 예매는 오는 5월 진행될 예정이다.

현혜선 기자 sunshine@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