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민경훈 "캠핑장 오픈 준비만 2년…지분? '아형'이 다 했다"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JTBC 아는 형님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가수 민경훈이 운영하는 캠핑장을 공개했다.

13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민경훈이 운영하는 캠핑장을 찾았다.

민경훈의 캠핑장을 보고 강호동이 "이 정도 기운이면 100% 멧돼지 나온다"고 하자, 민경훈은 "근데 사람 냄새가 나니까 안 오더라"고 답했다. 고라니도 종종 나타나기도 했다고.

평소에도 백패킹을 즐기던 민경훈. 캠핑장까지 오픈한 사실에 김희철은 "경훈이 이런 게 대단한 게 추진력이.."라며 감탄했다.

원래 고향이 양평이냐는 질문에 민경훈은 "고향은 아니다"고 답하며 "돌아다니다 양평을 왔는데 동네가 너무 조용하고 좋더라"고 말했다.

이어 김영철이 "준비하는데 얼마나 걸린 거냐"고 묻자, 민경훈은 "2년"이라고 답했다.

이때 김희철이 캠핑장에 '아형'도 지분이 좀 있겠냐고 하자, 민경훈은 "솔직히... '아형'이 거의 다 했지"라며 너스레 떨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