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백지영, 강남 80평 저택 초호화 리모델링…"책장만 800만원, 전부 협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텐아시아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백지영이 논현동 자택을 리모델링했다.

지난 12일 백지영의 유튜브 채널에는 '백지영 80평 저택 리모델링 가격 공개 (럭셔리 가구, 관리비)'란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백지영은 "딸 하임이가 초등학교에 들어가서 방을 꾸며주고 거실 TV를 없애버렸다"고 밝혔다. 거실에 있던 TV를 치우고 벽을 서가로 꾸민 백지영은 "하임이 방도 한 쪽 벽면 전면을 다 책장으로 짜넣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질리면 구조를 바꾸거나 하는 편"이라고 리모델링을 이유를 말했다.

리모델링 총비용에 대해 묻자 백지영은 "다 협찬"이라며 "인건비만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이거 해준 친구가 저랑 너무 오래된 친구"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하임이 방 책장만 해도 700만~800만 원 이상"이라고 말했다.

백지영은 "아파트 관리비가 45만 원이다. 평수에 비해 관리비가 엄청 싼 집"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