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하차 통보 받아…故 송해 후임된 지 1년 5개월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진행 맡은 지 1년 5개월만…하차 통보 받아

[아이뉴스24 라창현 기자] 방송인 김신영이 약 1년 5개월 만에 '전국노래자랑'에서 하차한다.

아이뉴스24

방송인 김신영이 약 1년 5개월 만에 '전국노래자랑'에서 하차한다. [사진=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신영의 소속사 씨제스스튜디오는 4일 "김신영이 9일 녹화를 끝으로 하차를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제작진 역시 지난주 교체 통보를 받고 당황해하며 연락이 왔다. 2년여간 전국을 누비며 달려온 제작진과 힘차게 마지막 녹화에 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김신영은 오는 9일 인천시 인재개발원에서 진행되는 '인천 서구편' 녹화를 마지막으로 전국노래자랑에서 하차한다. 김신영과 제작진 모두 하차 통보를 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아이뉴스24

희극인 김신영이 27일 오후 인천 연수구 인천글로벌캠퍼스에서 진행된 제2회 청룡시리즈어워즈 핸드프린팅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국노래자랑은 국내 최장수 예능 프로그램으로 김신영은 지난 2022년 10월 16일부터 故 송해의 뒤를 이어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았다.

당시 그는 역대 최연소·최초의 여성 MC로서 주목받았으나 불과 1년 반 만에 마이크를 내려놓게 됐다.

/라창현 기자(ra@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