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시골경찰 리턴즈2' 또 정형돈 미담…이번엔 독거노인 위한 특급 선물 [TV스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MBC에브리원 시골경찰 리턴즈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시골경찰 리턴즈 2' 선행의 아이콘 정형돈이 독거 어르신을 위해 특급 선물을 준비한다.

4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시골경찰 리턴즈 2' 최종회에서는 김성주, 정형돈, 김남일이 독거 어르신 댁에 방문, 어르신의 마음을 녹인 따뜻한 스토리가 공개된다.

김성주, 정형돈, 김남일이 제설 작업을 위한 염화칼슘을 구하려고 보령 첫 근무지였던 주포파출소를 찾는다. 업무를 마친 뒤 이들은 “주포면에 온 김에 뵙고 싶은 분이 있다”며 소장의 허락을 구한다. 순경들이 향한 곳은 지난 방송에서 김성주, 정형돈이 방문했던 95세 어르신의 컨테이너 집. 당시 두 사람은 창문 틈새 정비, 뽁뽁이 부착 등 방한 작업을 진행한 바 있다.

순경들은 오랜만에 만난 어르신과 반가운 인사를 나누고 집안 상황을 확인한다. 이어 출입문에 새로 설치된 커튼과 가습기를 발견하는데. 알고보니 이 모든 물건들은 어르신을 걱정한 정형돈이 사비로 보낸 선물이었던 것.

베트남 쌍둥이 싱글맘에게 보인 선행에 이어 고령의 어르신을 챙기는 모습까지 정형돈의 따뜻한 모습에 모두가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미담 제조기 다운 정형돈의 정 넘치는 모습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한편, '시골경찰 리턴즈 2'는 4일 방송을 끝으로 막을 내린다. '시골경찰 리턴즈 2'는 믿고 보는 조합 순경 4인방의 케미는 물론 신현준, 김남일, 박성광 등의 합류로 더욱 풍성해진 웃음과 감동을 만들어내며 호평받았다. '시골경찰' 특유의 푸근함과 진정성 있는 교감으로 시청자들에게 감동과 여운을 안겨줬다.

정형돈과 순경들의 마음 따뜻한 모습은 4일 월요일 오후 7시 40분 MBC에브리원, 엔터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