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60억 건물주' 기안84, 여의도 작업실까지 매입…"싸게 나와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웹툰 작가 기안84가 새 작업실을 공개했다.

기안84는 지난 1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서울 여의도에 새 작업실을 얻었다고 밝혔다.

기안84는 "작업실을 이사했다. 지금까지 과천 두 번, 서울 한 번 이사했는데 작업실을 그만 구하고 싶어 여의도로 왔다"며 "여기가 원래 교회 본부였는데 싸게 내놓으셔서 매입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어릴 때는 '여의도' 하면 증권맨, 엘리트들이 사는 곳 아니냐. 왕년 마천루지 않나. 굉장히 좋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기안84는 오래된 건물이라 인테리어까지 했다고 한다. 그는 "너무 낡아서 다 뜯어고치고 리모델링했다. 살면서 인테리어를 처음 해본 것"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작업실은 파스텔톤 색감으로 눈길을 끌었다. 벽면 전체를 화이트톤으로 칠한 가운데, 곳곳을 핑크색으로 칠해 포인트를 줬다. 그는 "다 흰색이면 병원 같아서 핑크색 보면 공격성 떨어진다더라"라고 설명했다.

특히 창밖으로 여의도 성모병원 주차타워 뒷면에 조성된 '루르드 성모' 벽화가 한눈에 들어와 성스러운 느낌을 자아냈다.

기안84의 새 작업실은 여의도동 주상복합 아파트 라이프 콤비빌딩에 위치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곳은 평(3.3㎡)당 3000만원에 시세가 형성돼 있다.

한편 기안84는 2019년 서울 송파구 석촌동 소재 상가 건물을 46억 원에 매입해 화제를 모았다.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인 해당 건물의 현 시세는 60억원 정도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형주 기자 jhj@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