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유재석x'런닝맨' 최보필 PD 뭉친다…SBS '틈만 나면,' 4월 첫방송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SBS가 신규 예능 '틈만 나면,'을 론칭한다.

오는 4월 첫 방송되는 SBS '틈만 나면,'은 일상 속 마주하는 잠깐의 틈새시간 사이에 '틈만 나면,'의 프로군단이 찾아가 행운을 선물하는 틈새 공략 로드 버라이어티다.

조이뉴스24

방송인 유재석이 13일 오전 서울 종로구 JW 메리어트 동대문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디즈니+ 오리지널 예능 '더 존: 버텨야 산다 시즌 2'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프로군단은 응모를 통해 선정된 다양한 사람들의 틈새시간을 방문, 미션을 통해 틈새시간 주인에게 특별한 행운을 선물할 예정이다. 쉼 없이 돌아가는 팍팍한 일상 속 시민들에게 '틈만 나면,'이 색다른 엔돌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틈만 나면,'의 프로군단으로는 유재석이 출연을 확정지어 최보필 PD와 재회한다. 유재석과 최보필 PD는 '런닝맨'을 통해 환상의 호흡을 보여준 바 있는 믿고 보는 조합으로 넷플릭스 '사이렌: 불의 섬', '백스피릿'과 '삼시세끼', '윤식당'을 함께 했던 채진아 작가와 의기투합해 새로운 명작 버라이어티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낸다.

29일부터는 SBS 공식 인스타그램계정을 통해 본격적인 '틈' 시간 모집에 들어간다. 스케줄 사이사이 남는 '틈', 피크타임이 끝난 뒤 멍 때리는 '틈' 등 틈새시간이 있는 누구나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할 수 있다. 당선자에게는 유재석을 비롯한 '틈만 나면,'의 프로군단과 함께 잊지 못할 하루를 보낼 기회가 주어진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