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김남주 “차은우, ‘원더풀 월드’서 애인 NO…나 양심 있다” (유퀴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사진=유 퀴즈 온 더 블럭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남주가 차은우를 언급하며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28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김남주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남주는 ‘원더풀 월드’로 차은우와 호흡하는 것에 대해 “제가 드라마로 6년 만에 나오는데 ‘미스티’를 할 때보다 세상이 바뀌었더라. ‘김남주, 차은우 드라마 한다’라는 소식이 들리면 기자들에게 전화가 올 줄 알았다. 근데 내가 하는 줄도 모르더라. 요즘 차은우랑 드라마 찍고 있다고 하면 ‘진짜요?’라고 하더라”라며 웃었다. 이어 “‘엄마 역할 인가요?’, ‘애인은 아니죠?’라고 묻더라. 안심하시라. 아니다. 저도 양심은 있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김남주는 차은우를 극찬하기도 했다. “처음에 봤을 때 ‘사람인가?’ 했다. 그래서 차은우로 살아가는 기분이 어떠냐고 물었다. 너무 비현실적이었다”라고 털어놨다. 아울러 “처음에는 차은우가 같이 한다고 했을 때 기뻤는데, 두 번째로 드는 생각이 걱정이었다. ‘투 샷 어떻게 잡혀야 하나’ 싶더라. ‘연기 가르쳐주지 말아야지, 연기까지 잘하면 안 돼’ 했다. 연기까지 잘하면 난 뭐 먹고 사냐”라며 “인성도 완벽하더라. 그래도 사람이 그렇게 완벽하면 못 써”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오는 1일에는 김남주가 차은우와 주연을 맡아 출연한 MBC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가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박민지 온라인 기자

박민지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