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한소희, 추위에도 배꼽 노출…딱 포착된 문신까지 '시선집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배우 한소희가 배꼽 니트로 시크한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28일 한소희는 프렌치 하이주얼리 메종 부쉐론(BOUCHERON)의 글로벌 앰버서더 자격으로 부쉐론 콰트로 20주년 기념 행사 참석을 위해 프랑스 파리로 출국했다.

가죽 재킷은 손에 든 채 찢어진 청바지에 마이크로 크롭 니트를 착용하고 공항에 나타난 한소희는 채 가시지 않은 추위에도 날씬한 복부를 노출하며 패셔니스타다운 모습을 보였다. 배꼽 오른쪽에는 푸른 빛깔 문신이 살짝 드러나 시선을 집중시켰다.

캐주얼한 룩에 고급스러운 주얼리로 포인트를 줬는데, 부쉐론의 시그니처 컬렉션이자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보여주는 ‘콰트로 컬렉션’ 화이트 에디션이다.

한소희는 우아함이 느껴지는 콰트로 화이트 다이아몬드 라지와 스몰 링을 착용하고 후프 이어링을 더한 레이어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