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8 (목)

이슈 끊이지 않는 학교 폭력

롯데 나균안 아내 A씨 “장인 사준 차량서 불륜” 라이브로 남편 외도 폭로 논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투수 나균안. 고척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박효실 기자] 롯데 자이언츠 투수 나균안(26)의 아내가 개인 채널에서 남편의 불륜과 가정폭력 등을 폭로해 논란이 예상된다.

27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에 따르면 나균안의 아내 A씨는 소셜 라이브를 통해 지난해 여름 남편의 불륜을 알게 됐고, 이후 나균안이 이혼을 요구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나균안과 A씨는 지난 2020년 12월 결혼했고, 이듬해 11월 딸을 낳았다. A씨는 나균안 보다 1살 연상으로 두 사람은 3년여의 교제 끝에 결혼의 결실을 맺었다.

스포츠서울

롯데 투수 나균안과 A씨의 웨딩사진. 제공 | 롯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씨는 “나균안은 비시즌 동안 친정에서 용돈을 타서 생활했고, 외도 이후에는 상간녀에게 용돈을 받았다”라며 “장인이 사준 차량에서 블랙박스를 끈 채 불륜을 벌였다”라고도 주장했다.

A씨가 외도를 추궁하자 나균안이 이혼을 요구했고, 가정폭력도 행사했으며 이 일로 A씨가 기절해 경찰이 출동했다는 내용도 있었다. 충격적인 폭로 이후 나균안과 A씨의 개인 채널은 비공개로 전환됐다.

관련 논란에 대해 나균안은 롯데 구단 측에 “A씨와 별거 상태로 이혼 절차를 밟고 있으며 가정폭력도 내연 관계도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나균안은 마산용마고등학교를 거쳐 지난 2017년 롯데 자이언츠에 입단했다. 지난해 2023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국가대표로 출전해 야구 남자 금메달에 일조했다. gag11@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