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카리나 ♥' 이재욱, 에스파 춤까지 춰봤나…"여러 가지 해봤다"('살롱드립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재욱이 춤 욕심을 드러냈다.

27일 유튜브 예능 '살롱드립2'에는 디즈니플러스 '로얄로더'의 이재욱, 이준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장도연은 이재욱에게 "계획 중에 콘서트에서 춤도 추고 노래도 하고 싶다던데"라고 물었다. 이재욱은 "마음은 하고 싶은데 몸이 안 따라주는 건 어쩔 수 없더라. 혼자 막 슬릭백도 춰보고 한다"며 민망해했다. 이어 "인스타에 준영이 형 춤추는 게 올라오면 다리를 때린다. 가만히 있으라고"라며 웃었다.

슬릭백 되냐는 물음에 "죽어도 안 되더라. 하라는대로 하는데 이유를 모르겠다"며 답답해했다. 장도연이 "그래도 시도를 하네"라고 하자 이재욱은 "여러 가지 해보고 있다"며 웃었다. 또 어떤 춤을 해봤냐는 질문에 "한국에서 이슈가 된 춤들 있지 않나. (스모크 챌린지) 그런 거"라고 답했다.

이준영이 "그걸 보통 어디서 하냐"고 궁금해하자 이재욱은 "샤워하다가도 한번씩 한다"고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또한 "슬릭백은 현장 가다가 복도가 길다 그러면 뒤에 한번 보고 (사람) 없으면 밟아보는데 안 된다"며 웃었다. 이재욱은 "춤 욕심이 있다"고 털어놨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