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정국 '세븐', 국제음반산업협회 '2023 글로벌 싱글 차트' 10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그룹 방탄소년단 정국이 곡 'Seven (feat. Latto)'으로 국제음반산업협회(IFPI)의 '2023 글로벌 싱글 차트' 10위에 올랐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방탄소년단 정국이 국제음반산업협회(IFPI)의 '2023 글로벌 싱글 차트' 톱 10에 올랐다.

정국은 IFPI가 26일(현지시간) 발표한 '2023 글로벌 싱글 차트(Global Single Chart)'에서 지난해 7월 발표한 첫 솔로 싱글 'Seven (feat. Latto)'으로 10위를 차지했다.

전 세계 8000개 이상의 음반사를 회원으로 둔 IFPI는 매년 음반 산업 동향을 정리한 리스트를 발표한다. 그 가운데 '글로벌 싱글 차트'는 유료 구독 스트리밍, 싱글 트랙 다운로드 등 수치를 합산해 순위를 매긴다.

올해는 마일리 사이러스(Miley Cyrus) 'Flower', 시저(SZA) 'Kill Bill', 해리 스타일스(Harry Styles) 'As It Was',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 'Cruel Summer' 등이 이 차트를 장식한 가운데, 한국 아티스트로는 정국이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IFPI '글로벌 싱글 차트'에는 지난 2012년 싸이가 '강남스타일'로 한국 아티스트 최초로 진입했고, 2020년과 2021년에는 방탄소년단이 각각 'Dynamite'와 'Butter'로 포진했다.

정국은 싸이에 이어 11년 만에 이 차트에 진입한 한국 솔로 가수이자 그룹과 솔로 활동으로 모두 이름을 올린 최초의 한국 아티스트가 됐다.

박정선 엔터뉴스팀 기자 park.jungsun@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박정선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