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이지아 측, 악플러에 강력 법적대응 “선처·합의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지아가 악성 게시물에 대한 강력 대응을 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27일 "이지아씨와 관련한 악의적인 비방·인신공격과 무분별한 허위사실이 지속적으로 게시·유포되고 있다"며 "인격과 명예를 훼손하는 악성 게시물을 근절하기 위해 끝까지 추적하고 무관용 원칙에 따라 강력한 법적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자체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해 관련 자료를 수집하고 있다.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유튜브, SNS 등의 게시물과 실시간 댓글 등에서 공공연하게 이뤄지는 범법 행위에 관해 제보를 받고 있다. 위 자료를 토대로 법무법인 율촌을 법률대리인으로 선임해 민·형사소송 등 법적 절차를 밟겠다. 어떠한 경우에도 선처나 합의없이 강력하게 대응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2004년 CF로 연예계에 데뷔한 이지아는 드라마 '태왕사신기', '베토벤 바이러스', '나의 아저씨', '펜트하우스' 시리즈 등에 출연해왔다.

현재 JTBC에서 방송 중인 '끝내주는 해결사'에서도 주연을 맡아 극을 이끌고 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