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조정석 추정 유튜버, '임금' 아바타 셀프 정체 공개? 추측만 무성 [Oh!쎈 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장우영 기자] 조정석으로 추정되는 유튜버가 아이유 챌린지에 임했다. 이와 함께 정체에 대한 추측이 다시 활발하게 이어지고 있다.

청계산댕이레코즈는 2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아이유 홀씨 챌린지’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청계산댕이레코즈는 아이유의 ‘홀씨’에 맞춰 춤을 추고 있다. 카메라를 켠 뒤 뒤로 가서 파이팅을 다지는 포즈를 취한 뒤 춤을 추기 시작하는 청계산댕이레코즈는 부드러운 춤선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구독자들은 “사랑스럽다”, “아바타로 얼굴 가린 거 은근히 귀여우시다”, “못 하시는 게 없는 댕이 아버님”, “태그를 알뜰하게 챙겨서 넣는 게 웃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청계산댕이레코즈는 배우 조정석으로 추정되고 있지만 정체를 밝힌 바 없다. 그는 조정석의 AI인 척 거미의 노래를 커버한 영상을 시작으로 유튜브 활동을 시작했고, 최근에는 아이유의 ‘러브 윈스 올’ 커버 영상을 공개했다. 거미 커버 영상은 조회수 113만 회를 돌파했고, 아이유 커버 영상은 135만 회를 넘어섰다.

조정석으로 강하게 추정이 되고 있지만 정체를 밝힌 바 없는 청계산댕이레코즈는 최근 10만 구독자 기념 Q&A에서 “아이유 씨가 제 곡을 추천해주셔서 얼떨떨하다. 이런 일이 생길 거라고는 한 번도 생각해본 적 없다. 감개무량하다”며 “조정석 씨를 참 좋아한다. 조정석 씨도 ISFP라고 해서 나도 굉장히 놀랐다”고 밝혔다.

또한 AI로 애드리브 넣는 법, 영어를 잘하는 법을 묻는 질문에는 “애드리브는 기술의 영역”, “영어는 그냥 하는 거다. ‘나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져라”고 조언해 웃음을 자아낸 바 있다.

OSEN

이 가운데 이번 챌린지에서 청계산댕이레코즈가 얼굴을 가리기 위해 사용한 이모티콘이 정체를 알리는 수단이 아니냐는 추측도 이어지고 있다. 청계산댕이레코즈는 아이유의 ‘홀씨’ 챌린지 영상에서 왕관을 쓴 임금님 이모티콘으로 얼굴을 가렸다. 이를 두고 일부 네티즌들은 ‘세작, 매혹된 자들’에서 조선의 임금 ‘이인’ 역으로 열연 중인 조정석을 가리키는 게 아니냐고 추측하고 있다.

한편, 청계산댕이레코즈 채널의 구독자는 26일 기준 22만 명을 돌파했다. /elnino891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