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7 (수)

에스파 닝닝, 인간 베르사체가 여기 있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세아 기자]
텐아시아

/ 사진 제공=SM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에스파 닝닝(aespa)이 베르사체 앰버서더로서 밀라노 패션위크에서 참석했다.

닝닝은 24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VERSACE Fall-Winter 2024 FASHION SHOW’(베르사체 가을-겨울 패션쇼)에 참석, 브랜드 앰버서더로서 처음으로 공식석상에 나섰다.

이날 닝닝은 아틀리에 베르사체의 정교한 테일러링이 돋보이는 미니 튜브탑 드레스를 입고 등장, 시크하면서도 우아한 애티튜드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더불어 닝닝은 베르사체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도나텔라 베르사체(Donatella Versace)의 환영을 받은 것은 물론, 프론트 로우에 앉아 할리우드 대표 배우 앤 해서웨이(Anne Hathaway) 등 세계적인 스타들과 함께 쇼를 감상하고 사진도 촬영했다.

한편, 닝닝이 속한 에스파는 오는 6월 29~30일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두 번째 월드 투어 ‘2024 aespa LIVE TOUR - SYNK : Parallel Line’(2024 에스파 라이브 투어 – 싱크 : 패러렐 라인)를 개최한다.

김세아 텐아시아 기자 haesmik@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