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8 (목)

'아침마당' 조영구, 성형 후 외모 자신감 "잘생겨져 돌아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방송인 조영구가 외모 자신감을 드러냈다.

26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의 '명불허전'에서는 'KBS가 맺어준 특별한 인연' 특집을 진행했다.

조이뉴스24

조영구가 '아침마당'에 출연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조영구는 "어마어마하게 잘생겨져 돌아왔다"라고 성형 수술로 달라진 자신의 외모를 언급하더니 "김재원 아나운서가 절 보더니 '왜 이리 잘생겨졌냐'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정말 어려보이지 않나"라며 "원래는 '아침마당'의 이상호, 이상민 자리에 있어야 했는데, 눈을 잘 못해서 '화가 난 것 같다, 부담스럽다'고 하셨다. 이제는 얼굴이 된다"라고 외모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 그는 "KBS1 채널 번호가 9번이지 않나. 제 이름이 영구다. KBS에 꼭 필요하다. 조영구가 책임지겠다"라고 자신을 어필해 웃음을 안겼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