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오유진, '미스트롯3' TOP 10 성공적 안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HN스포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오유진이 특유의 상큼 발랄함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냈다.

지난 22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3'에서 오유진은 5라운드 2차전 대결로 정서주와 진검 승부를 펼쳤다.

1:1 데스매치로 펼쳐졌던 3라운드에서 1라운드 진인 배아현을 꺾었던 오유진은 3,4 라운드 진인 정서주와의 대결에 "제 목표는 미스트롯3의 공식 진 킬러가 되는 것"이라며 자신감 가득한 포부로 결승전을 보는 듯한 긴장감을 만들어냈다.

이날 오유진은 주특기인 사랑스러움 가득한 무대로 승부수를 던졌다. 오유진은 "제가 갖고 있는 밝은 에너지로 즐거운 무대를 만들어보고자 한다"며 송가인의 노래 '물음표'를 선곡, 댄서들과 함께 걸그룹 못지않은 퍼포먼스와 에너지 가득한 표정 연기, 쭉 뻗은 고음까지 흠잡을 곳 없는 무결점 가창력을 선보이며 현장 관객들을 열광케 했다.

오유진의 무대에 장윤정은 "보통 송가인의 노래가 창법도 세고 보컬의 색이 강하기 때문에 모창하듯 노래를 부르게 되어 있는데 오유진은 자신만의 색으로 잘 해석했다. 지금까지의 무대들 중 오늘의 선곡이 가장 잘 어울렸다"며 칭찬했고 김연우는 "어떤 노래를 받아도 자기 노래처럼 부른다. 이번 선곡은 '딱 내 노래다' 하고 고른 듯한 발랄하면서도 안정된 톤과 가창력이 어우러진 멋진 무대였다"며 극찬이 이어졌다.

1차전과 2차전을 합산해 4위를 기록한 오유진은 관객 투표가 더해진 최종 순위 5위로 준결승전 진출에 성공하며 진을 향한 도전을 이어가게 됐다.

사진= 미스트롯3 방송 캡처

<저작권자 Copyright ⓒ MHN스포츠 / 엔터테인먼트 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