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공유, 조세호에 일침 "장가가는 데 거만해져…초심 찾아야" (꼴값)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배우 공유가 방송인 조세호를 응원했다.

지난 22일 조세호의 유튜브 채널에는 '새해 목표는 다이어트가 국룰이지요! 조세호의 다이어트 비법 대 방출'이라는 제목의 '조세호의 꼴값' 4화가 업로드 됐다.

새해를 맞아 운동을 시작한 조세호는 자신의 피트니스 센터를 소개했다. 윤태식 트레이너가 운영하는 해당 헬스장은 유재석, 조세호, 공유, 최우식 등이 다니는 곳으로 알려졌다.

엑스포츠뉴스


조세호는 술자리에서 "체지방을 2kg 빼려고 한다"고 이야기했고, 윤태식 트레이너는 "PD와 매니저와 함께 와라"라고 이야기했다.

피트니스 센터 입구에서 촬영 중 "소리 때문에 못 지나가고 있었다"라며 공유가 등장했다. 카메라를 발견한 공유는 "지금 찍고 있냐"며 "조세호 채널 많이 사랑해달라"며 조세호와 다정히 포즈를 취했다.

이어 "구독 이미 했다. 화이팅"라며 계속 응원을 보내자 조세호는 "정말 감사하다"라며 고마워했다.

엑스포츠뉴스


그러나 공유는 조세호에게 "살 좀 찐 것 같다. 장가가는 데"라고 일침을 날렸다.

이어 "옛날 같지 않다. 초심을 가져야지. 우리 그때 얘기했잖아 '핑계고'때. 거만해졌어"라며 조세호를 놀려 웃음을 자아냈다.

조세호는 "우리 공유 형께서 응원을 해주셨기 때문에 힘 받아서 한번 (도전해보겠다)"며 다짐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조세호'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