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눈물의 여왕' 김수현♥김지원, 다시 시작되는 사랑 이야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3년 차 부부 온도 변화 담은 포스터 공개…3월 9일 첫 방송

더팩트

배우 김수현 김지원의 tvN 새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이 티저 포스터를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tv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배우 김수현 김지원 부부의 온도 변화가 궁금증을 자극한다.

tvN 새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극본 박지은, 연출 장영우) 제작진은 21일 김수현 김지원의 갈등과 기적을 담은 포스터를 공개했다. 부부로 등장하는 두 사람의 상반된 분위기가 호기심을 자아낸다.

'눈물의 여왕'은 퀸즈 그룹 재벌 3세이자 백화점의 여왕 홍해인(김지원 분)과 용두리 이장 아들이자 슈퍼마켓 왕자 백현우(김수현 분), 3년 차 부부의 아찔한 위기와 기적처럼 다시 시작되는 사랑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앞서 결혼한 지 3년 만에 서로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한 백현우 홍해인의 낯선 감정을 담은 캐릭터 티저 영상으로 부부 사이의 관계 변화를 예고했다. 여기에 위기를 맞은 두 사람의 갈등부터 백현우 홍해인 부부의 핑크빛 기류까지 각기 다른 무드를 담은 두 가지 포스터가 공개돼 이들의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하고 있다.

먼저 작품 제목대로 거대한 눈물 모양이 돋보이는 갈등 포스터에는 백현우 홍해인 부부가 마주 보고 서 있다. 낭만 가득한 강의 풍경과 달리 굳은 표정으로 서로를 응시하는 두 사람의 사이에는 서늘한 기운이 맴돈다. 특히 "사랑해서 결혼했는데 결혼하면 왜 사랑을 안 하지?"라는 문구는 사랑해서 결혼한 두 사람이 결혼 후 아찔한 위기를 맞닥뜨렸음을 짐작하게 한다.

반면 함께 공개된 기적 포스터는 로맨틱한 분위기 속에서 둘만의 시간을 보내고 있는 부부의 모습을 조명한다. 따뜻한 봄을 연상케 하는 분홍색 꽃 물결과 '지금 이 순간, 기적처럼 다시 시작되는 사랑 이야기'라는 문구가 설렘을 안긴다. 이에 갈등의 최고조를 찍었던 두 사람의 마음이 다시 서로에게 반응하게 될 결정적 계기는 무엇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결혼생활 3년 만에 또 한 번의 전환점을 맞이할 부부의 로맨스 '눈물의 여왕'은 3월 9일 밤 9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