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안은진, '5초 눈맞춤' 진짜였네…뉴진스 하니 "춤추시길래 봐" 인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배우 안은진, 그룹 뉴진스 하니./사진=머니투데이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뉴진스 하니가 '제44회 청룡영화상'에서 자신과 5초간 눈을 마주쳤다고 주장한 배우 안은진의 말을 인정했다.

앞서 안은진은 지난 6일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 출연해 뉴진스 하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당시 안은진은 "저 얼마 전에 뉴진스를 봤다"며 "제 '최애'(가장 좋아하는 사람)가 하니다. 하니가 저를 5초 동안 빤히 쳐다봤다"고 말했다.

이어 "어느 정도였냐면 (제가) 홀린 듯 하니를 보고 있는데 옆에 류준열 오빠가 (하니가) 너 쳐다보고 있다고 얘기할 정도로 (하니가 저를) 5초간 빤히 쳐다봤다. 뻥이 아니다. 진짜다. 완전 심장 멎는 줄 알았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당시 안은진 양옆에는 배우 류준열과 유해진이 있었다고 했고, 이를 들은 MC 유재석은 "유해진 씨를 볼 수도 있고 류준열 씨를 볼 수도 있지 않나"라며 하니가 다른 인물을 바라보고 있었을 가능성을 짚었다.

그러나 안은진은 "근데 저였던 것 같다. 왜냐면 되게 가까웠다. 제가 계속 산만하게 이러고 있어서 분명히 저를 봤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머니투데이

그룹 뉴진스 혜인, 하니. /사진=뉴진스 '위버스' 라이브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후 안은진의 고백은 뉴진스 하니에게 닿았다. 하니는 같은 그룹 멤버 혜인과 지난 9일 팬 소통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던 중 안은진이 출연한 '유퀴즈'에 대해 언급했다.

하니는 "저 그거 봤는데요. '유퀴즈'에서 은진 님 너무 귀여우셨다"고 말했다. 하니는 "5초 동안 눈 마주쳤다고 (하시더라)"라며 "계속 눈 마주치긴 했다. 왜냐면 앞에서 열심히 (춤을) 추고 계셨다. 근데 그렇게 반응하실 줄은 몰랐다"고 설명했다.

혜인이 "정말 5초간 눈이 마주치셨냐"고 묻자 하니는 "네"라고 답했다. 혜인이 "그 배우님 '최애'가 하니 언니라더라"라고 하자 하니는 "봤다"며 손하트를 만들어 보인 뒤 "(다시) 보면 제가 달려가겠다"고 화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은 기자 iameun@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