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미운 우리 새끼' 이동건, 딸 로아와 특별한 하루…"아빠 아프지 마" 뭉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미운 우리 새끼’ 이동건이 딸 로아와 특별한 시간을 보낸다.

10일 방송되는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일주일에 하루 딸 로아를 만나는 이동건의 하루가 그려진다.

이날 이동건은 능숙하게 어린이용품을 챙기며 딸 로아와의 만남에 설레는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이후 아파트 주차장에서 로아를 만난 이동건은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딸 로아 역시 “아빠 보고 싶었다”라며 그리움을 드러냈고,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母벤져스도 “사랑스럽다”, “귀엽다”라며 로아의 매력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집에 도착한 이동건은 요즘 한창 공주놀이에 빠진 로아를 위해 아찔한 공주 분장까지 감행하는 가하면, 함께 점심 식사로 주먹밥을 만들기도 했다. 특히 로아는 “아빠 요리사 같아”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으며 이동건을 행복하게 했다.

이어 로아는 이동건에게 “아빠 아픈 게 세상에서 제일 싫어”라고 말해 뭉클함을 안기기도 했다. 또한 뭉클한 한마디를 남겨 이동건과 母벤져스의 가슴을 울린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아빠 이동건과 딸 로아의 하루가 담긴 ‘미운 우리 새끼’는 10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