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홍준표 "2년간 이재명 수사만 집착하는 '검찰 정치'…좀 그렇다"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 검찰력 동원해 마무리…이젠 법원 판단 받아야"
"아직도 수사할 게 남았나…나라·당에도 바람직하지 않아"


더팩트

홍준표 대구시장은 "이재명 수사만 집착하는 검찰 정치는 나라를 위해서도, 우리 당을 위해서도 바람직하지 않다"고 직격했다. /남윤호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홍준표 대구시장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 대한 검찰의 수사가 2년째 이어지고 있다며 "이재명 수사만 집착하는 검찰 정치는 나라를 위해서도, 우리 당을 위해서도 바람직하지 않다"고 직격했다.

홍 시장은 10일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이재명 사건 수사절차는 2년간 전 검찰력을 동원해 마무리됐고 이젠 법원을 통해 판단 받는 절차만 남았다"라는 글을 쓰고 이같이 밝혔다.

홍 시장은 이 대표에 대한 검찰 수사가 계속된다면 '정치보복' 프레임에 빠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는 "이재명 수사도 법원의 판단에 맡기고 정치는 본연으로 돌아갔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 대선 경선 과정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와 관련해 "과잉수사"라는 발언을 했다가 이른바 '조국수홍'으로 여권에서 비판받았던 경험을 언급하기도 했다.

홍 시장은 "조국일가 수사를 가족 대표만 수사하지 전가족을 몰살하는 과도한 수사라고 했다가 '조국수홍'이라고 우리측 인사들이 벌떼같이 나를 비난하는 것을 본 일이 있었는데 나는 수사원칙을 말한 것이지 조국을 옹호하고자 한 것은 아님에도 마녀사냥식으로 몰고 간 것은 참으로 유감이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문재인 전 대통령이 한국 보수집단을 적폐로 규정하고, 몰살 수사를 한 결과 정권이 교체된 경험도 있다"며 "이제는 나라의 미래를 위해 크게 생각해야 할 때"라고 말했다.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