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박진영, 청룡영화상 무대 아쉬움…“목 관리 못한 것도 실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KBS 2TV 음악프로그램 '더 시즌즈-악뮤의 오날오밤' 화면 캡처


가수 박진영이 올해 청룡영화상 축하 공연 당시 아쉬웠던 무대를 만회한다고 전했다.

지난 5일 박진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목 관리도 실력이라 목 관리 다시 해서 나왔다"며 "청룡 설욕 무대 안 본 사람 없게 해주세요"라고 했다.

그러면서 KBS 2TV 음악프로그램 '더 시즌즈-악뮤의 오날오밤' 예고 영상을 올렸다. 이 영상에선 박진영은 "청룡 때 박진영 노래 왜 그랬어? 라고 말씀하시는 분이 있으면 '그때 아팠대. 악뮤 '오날오밤'에서 똑같은 거 다시 했어. 다시 봐' 이렇게 퍼뜨려 달라"고 말한다.

박진영은 지난달 24일 열린 청룡영화상에서 축하 무대를 했다. 화려한 퍼포먼스를 보여주긴 했지만, 자기 노래를 소화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당시 이 무대를 지켜보던 배우들이 심각한 표정으로 박진영을 보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온라인상에서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한편 박진영이 출연하는 '더 시즌즈-악뮤의 오날오밤'은 오는 8일 방송된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