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7 (수)

이슈 해외 스타 소식

김지민 “♥김준호와 결혼 안 하면 난 끝..할리우드 가야”(조선의사랑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사진 I TV CHOSU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미디언 김준호와 열애 중인 김지민이 벼랑끝 심경을 털어놓는다.

TV CHOSUN 리얼 다큐예능 ‘조선의 사랑꾼’ 시즌2가 오는 18일 밤 첫 방송되는 가운데 개그계 선배 김준호와 열애 중인 김지민의 속마음이 전격 공개된다.

김지민은 이날 “저희가 3년 가까이 사귀면서 항간에는 ‘사회적 유부녀’라는 말이 돌더라”고 운을 떼 모두를 놀라게 만든다.

강수지는 이에 “2년이 아니고 3년이에요?”라며 놀랐고, 김지민은 “사랑꾼이라면 주량처럼 연애기간도 내려 말하는 것”이라고 재치를 뽐냈다. 김지민은 또 “결혼을 한다면 이 사람(김준호)이랑 할 것 같은데, 안 하면 난 끝”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김준호와) 결혼 못하면 할리우드 가야한다. 이제 갈 데가 없다”라며 결혼에 대한 벼랑끝(?) 심경도 밝혔다. 할리우드 진출이 아닌 ‘유부 월드’ 입성을 기대하게 하는 김지민이 ‘차세대 사랑꾼’으로 어떤 이야기를 들려줄 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한편, ‘NEW 사랑꾼즈’ 4MC 김국진 강수지 김지민황보라와 ‘조선의 집주인’ 최성국의 만남도 ‘조선의 사랑꾼’ 시즌2에서 만날 수 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