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나혼산’ 전현무 “임영웅에 섭외 요청…뭘 할까 궁금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나혼산’ 전현무. 사진 ㅣ유용석 기자


‘전 회장’ 전현무가 가수 임영웅에게 러브콜을 보냈다고 밝혔다.

4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 10주년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전현무는 초대하고 싶은 스타로 임영웅을 꼽았다.

전현무는 “임영웅 씨를 보고 싶다고 하는 사람이 너무 많다”며 “개인적으로 이야기를 했는데 스케줄상 고민이 있는 것 같더라. ‘전 안 해요’ 이런 건 아니었다”고 출연 가능성을 언급했다.

이어 “그분을 담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무대나 스튜디오 예능은 봤지만 저 사람은 뭘 먹고 살까, 일 없을 때 뭘 할까 궁금하지 않나. 기사화 되면 영웅 씨가 부담을 느낄까봐 조심스럽지만, 당장 결혼 생각이 없다면 언제든지 마음을 열었으면 좋겠다”고 공개 러브콜을 보냈다.

올해 10주년을 맞은 ‘나 혼자 산다’는 독신 남녀와 1인 가정이 늘어나는 세태를 반영해 혼자 사는 유명인들의 일상을 관찰 카메라 형태로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