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이슈 하마스·이스라엘 무력충돌

이스라엘軍 “하마스 터널 입구 800여개 발견…500여개 파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스라엘군이 하마스 소탕을 위한 지상전 과정에서 지금까지 800여개의 지하 터널 입구를 발견했다고 3일(현지시간) 밝혔다.

이스라엘군은 소셜미디어 엑스(X, 구 트위터)를 통해 “10월 말 가자지구 지상전이 시작된 이후 지금까지 800여개의 터널 입구를 발견했다. 이 가운데 500여개는 폭파하거나 봉쇄했다”고 말했다.

세계일보

이스라엘군이 가자지구 최대 의료기관 알시파 병원 지하에서 발견한 하마스 터널 내부. 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스라엘군은 터널 가운데 다수가 하마스의 전략 자산과 연결돼 있었다면서, 입구를 파괴하는 동시에 공습을 통해 수백㎞ 구간을 무너뜨렸다고 설명했다.

이스라엘군은 “터널 입구는 민간인 거주 구역에 있었다”며 “특히 학교, 유치원 등 교육기관과 이슬람사원, 운동장 인근에 있는 경우도 많았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는 하마스 테러 조직이 민간인을 인간 방패로 활용하거나 테러 활동을 은폐하는 데 사용했다는 증거”라고 주장했다.

이병훈 기자 bhoon@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