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하춘화, 28일 모친상…향년 101세로 별세 "강한 어머니였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가수 하춘화.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하춘화가 모친상(68)을 당했다.

29일 하춘화 측은 “하춘화 모친 김채임 여사께서 28일 오후 5시 20분 101세로 별세했다”라고 비보를 전했다.

앞서 하춘화는 지난 2019년 부친(하종호 씨)를 먼저 떠나보냈다. 당시 부친 역시 향년 101세였다. 이후 4년 만에 모친 역시 향년 101세로 그 뒤를 따르게 됐다.

하춘화 측은 “모친은 둘째 딸인 하춘화를 60여 년간 가요 활동을 위해 뒤에서 지극 정성으로 뒷바라지해 오신 강한 어머니였다”라고 고인을 기억했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13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2월 2일 오전 8시 30분 엄수된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