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나솔’ 16기 영숙, ‘동치미’ 녹화는 했지만…“편집∙편성 논의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ENA∙SBS PLUS ‘나는 SOLO’나는 솔로) 16기 출연자 영숙이 MBN ‘속풀이쇼 동치미’ 녹화는 진행했으나 출연 여부는 불투명하다고 전해졌다.

스포츠월드

사진=영숙 인스타그램


29일 엑스포츠뉴스는 영숙의 ‘동치미’ 출연과 관련해 ‘동치미’ 측 제작진의 입장을 보도했다. 제작진 측은 영숙의 녹화가 진행된 것이 맞다며 “논란이 되기 전에 녹화가 진행됐고, 현재 편집 및 편성 등에 대해서는 제작진과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영숙이 최근 같은 기수 출연자 상철에게 피소당하며 그의 출연과 관련해 논란이 있었기 때문.

앞서 최근 16기 영철과 MBN ‘돌싱글즈3’ 변혜진의 커플 화보가 공개되며 상철은 최근 라이브 방송을 통해 영철과 변혜진의 사이가 의심된다고 밝힌 바. 이에 영철과 변혜진은 상철의 여성편력을 주장했다. 또한 영숙은 자신의 SNS에 상철과 나눈 수위 높은 메시지와 상철이 한 여성 팬에게 보낸 것으로 추정되는 대화 내용도 공유했다.

같은 날 유튜브 채널 ‘연예뒤통령’에서는 “영숙이 출근 중인 중학교는 그녀가 소속된 진흥원에 ‘출강 시키지 말아달라’고 요청했다”는 소식이 전해지기도 했다. 영숙은 이와 같은 출강 금지 조치에 대해서도 자신의 SNS에 “난 학교 방과 후 강사가 아니라서 학교에서 못 자른다”며 “내가 누굴 성추행했느냐?”라고 반박했다.

한편, ‘나는 SOLO‘는 결혼을 간절히 원하는 솔로 남녀들이 모여 사랑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극사실주의 데이팅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정다연 온라인 기자

정다연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