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황선홍 감독 딸' 황현진, 내달 결혼…걸그룹 '예아' 출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황현진 SNS 갈무리


황선홍 감독의 딸인 걸그룹 출신 황현진(29) 씨가 백년가약을 맺는다.

28일 연예계에 따르면, 황 씨는 오는 12월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황씨는 지난 9월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예비신랑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동시에 "시간이 진짜 빠르다. 유뷰초밥(기혼자를 뜻하는 인터넷 용어) 될 날이 벌써 100일밖에 안 남았다. 앞으로 더 정신 없을 텐데, 같이 파이팅해보자 짝궁"이라고 썼다.

황씨는 황 감독의 장녀다. 2014년 데뷔한 걸그룹이자 권은비 등이 속했던 예아로 데뷔해 아이돌로 잠시 활약했다. 이후 연예계 생활을 접고, 미국 명문대인 뉴욕대를 졸업했다. 호텔 경영 관련 일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ksy12@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