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4인용식탁' 홍석천, 안선영 성형 폭로에 버럭 "이렇게 다 까발릴거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이문식, 안선영이 홍석천의 성형을 폭로했다.

27일 방송된 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식탁'에는 홍석천이 친구들을 초대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홍석천은 안선영, 이문식, 딸로 입양한 조카 홍주은 양을 초대했다.

조이뉴스24

4인용식탁 [사진=채널A]



한영대 연영과 동문인 이문식은 홍석천의 첫인상에 대해 "그때는 머리카락이 있었다"고 말했다.

홍석천은 당시를 회상하며 "시골에서 패션을 몰라 바가지머리를 하고 왔다. 서울 사람들은 열고 다녀서 커튼처럼 열고 다녔다"고 말했다.

이에 안선영은 "쌍꺼풀 수술 전이냐 후냐"며 홍석천의 성형을 폭로했고, 홍석천은 "전이다. 너 이렇게 다 까발릴 거냐"고 버럭했다.

안선영은 "누가 봐도 했다. 아닌 척하는 게 더 이상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문식도 "코도. 극단 생활을 하는데"라고 폭로에 가담했다. 안선영은 “일찌감치 했네요"라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