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4 (토)

한국야구, 약체 태국에 17-0 콜드게임승…조 2위로 슈퍼라운드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3일 조별리그 B조 대한민국과 태국의 경기. 2회말 2사 2,3루 상황에서 최지훈이 3점 홈런을 치고 홈에 들어와 동료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대만에 완패하며 금메달 시나리오가 꼬여버린 한국 야구대표팀이 약체 태국을 17-0, 5회 콜드게임으로 꺾고 조 2위로 슈퍼라운드에 진출했다.

한국은 3일 중국 저장성 사오싱의 야구·소프트볼 스포츠센터 2구장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B조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예상대로 태국에 대승했다.

한국은 조별리그를 2승1패로 마쳤고, 승자승 원칙에 따라 대만-홍콩전 결과와 관계없이 대만에 이어 B조 2위가 됐다.

한국은 하루 휴식을 취한 뒤 5일 낮 1시(한국시간) A조 2위와 슈퍼라운드 첫 경기를 치르고 6일 낮 1시 A조 1위와 두 번째 경기에 나선다. A조는 일본 중국이 슈퍼라운드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한국은 예선성적을 안고 오르는 대회 규정상 1패를 안은 채로 5, 6일 경기를 갖게 되며 모두 승리해야 결승에 오를 수 있다.

withyj2@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