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쑨양 기록 넘었다' 자유형 800m 김우민, 여유 있는 격차로 金 추가 [오!쎈 항저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항저우(중국), 김성락 기자] 28일 오후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 수영장에서 '제19회 항저우아시안게임' 남자 자유형 800m 결승전 경기가 열렸다. 한국 대표팀 김우민이 경기를 마친 뒤 환호하고 있다. 김우민은 7분46초03으로 금메달을 거머쥐었다. 2023.09.28 / ksl0919@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항저우(중국), 정승우 기자] 자유형 800m에서는 김우민(22, 강원도청)의 적수가 없었다.

김우민은 28일(한국시간) 중국 항저우의 올림픽 스포츠센터 수영장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수영 남자 자유형 800m에서 금메달을 따냈다..

5레인에서 시작한 김우민은 초반부터 빠르게 선두로 치고 나갔다. 중간 지점인 400m 지점에서는 두 번째로 따라붙은 중국의 페이 리웨이와 2초 이상 차이를 벌렸다.

마지막까지 선두를 유지하며 가장 빠르게 터치 패드를 찍은 김우민의 기록은 7분46초03으로 기존 아시안게임에서 중국의 쑨양이 가지고 있던 7분48초36의 기록을 앞당겼다.

2위는 중국의 페이 리웨이로 7분49초90을 기록, 김우민보다 3.87초 늦게 레이스를 마쳤다.

OSEN

[OSEN=항저우(중국), 김성락 기자]


/reccos23@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