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유럽 통산 200골 -1' 손흥민, 천적 리버풀 상대 득점 대기록 도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스포티비나우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절정의 골 감각을 뽐내고 있는 손흥민이 유럽 무대 통산 200골에 도전한다.

지난 24일 아스날과의 북런던 더비에서 멀티골을 터뜨리며 2대 2 무승부를 이끈 손흥민은 토트넘 소속 150골, 유럽 통산 199골을 달성하게 됐다. 득점 흐름을 이어가려는 손흥민의 다음 상대는 '천적' 리버풀이다. 토트넘은 최근 리버풀 상대 12경기에서 승리하지 못하고 있다. 다만, '캡틴' 손흥민이 리버풀전 3경기 연속 골을 기록 중인 만큼 토트넘의 설욕에 기대가 모인다. 손흥민의 골이 터질지 주목되는 23-24 프리미어리그(이하 PL) 7라운드 토트넘 대 리버풀 경기는 10월 1일 일요일 새벽 1시 30분 스포티비 온(SPOTV ON)과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시청할 수 있다.

올 시즌 리그 6경기에서 5골을 터뜨린 손흥민은 PL 108골로 피터 크라우치와 함께 역대 득점 공동 28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한, 토트넘 소속 150골을 달성하며 구단 역대 최다골 5위 클리프 존스(159골)와의 격차를 9골로 좁혔다.

손흥민은 또 하나의 득점 대기록을 눈앞에 뒀다. 바로 유럽 통산 200골이다. 10-11 시즌 함부르크에서 데뷔한 뒤 20골을 터뜨린 손흥민은 레버쿠젠에서 29골, 토트넘에서 150골을 기록했다. 1골을 추가할 경우 유럽 무대 200골을 달성하게 되는 손흥민은 리버풀을 제물 삼아 득점 대기록에 도전한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부상으로 결장한 경기를 제외하고 최근 리버풀 상대 3경기 연속 골을 터뜨린 바 있다.

토트넘은 엔제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지휘하에 개막 6경기에서 모두 멀티골을 터뜨리며 4승 2무를 올렸다. 손흥민이 5골을 기록한 가운데 영입생 제임스 매디슨은 2골 4도움으로 팀 내 가장 많은 공격 포인트를 올렸다.

특히 매디슨은 직전 북런던 더비에서 나온 손흥민의 2골을 모두 도우며 새로운 '특급 도우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시즌 무패 행진을 계속해서 이어가려는 토트넘은 2017년 10월 이후 6년 만의 리버풀전 승리를 노린다.

원정팀 리버풀은 리그 6연승과 함께 토트넘전 13경기 무패 행진에 도전한다. 리버풀은 18-19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포함해 토트넘과의 최근 열두 차례 맞대결에서 9승 3무를 기록 중이다. '에이스' 모하메드 살라가 리그 3골 4도움으로 최고의 활약을 뽐내고 있는 가운데 다윈 누녜스 또한 리그 3골로 화력을 더했다.

올 시즌 6경기에서 5실점을 기록한 리버풀의 수비진 역시 단일 경기에서 2실점 이상을 허용하지 않는 단단한 전력을 보여주는 중이다. 토트넘 상대로 '천적'다운 성적을 내고 있는 리버풀이 또다시 승점 3점을 따낼 수 있을까.

올 시즌 토트넘의 주장으로 임명된 손흥민은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 개장 이후 리버풀 상대 첫 승리를 이끌고자 한다. 리버풀 상대로 뛰어난 골 감각을 뽐낸 손흥민이 유럽 통산 200골과 함께 토트넘 홈팬들에게 승리를 선물할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