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나는 솔로’ 16기 광수 동업자에 피소…“사실과 다른 부분 있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16기 광수. 사진 ㅣENA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나는 솔로’ 16기 돌싱특집 출연자인 광수가 동업자로부터 피소된 가운데, 제작진이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다”고 밝혔다.

26일 스포츠서울은 ENA,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나는 SOLO’(나는 솔로) 16기 출연자인 광수가 스타트업 기업 동업자 A씨로부터 고소 당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광수가 약속한 주식매수대금을 받지 못했다며 광수를 상대로 이날 서울중앙지장법원에 주식매수대금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퇴사할 경우 약 4억원 상당을 받기로 했으나 최소근속 의무기간인 3년을 채우고 퇴사를 결정하자 광수의 태도가 돌변했다는 것이 A씨 측 주장이다.

이에 대해 ‘나는 솔로’ 제작진은 “광수가 A씨의 일방적인 주장이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다고 밝혔다”며 “제작진이 구체적인 입장을 밝히긴 어렵다”고 전했다.

광수는 ‘나는 솔로’ 자기소개 편에서 두 번의 이혼을 경험한 돌돌싱으로 대기업 연구원 출신 스타트업 회사 대표라고 말한 바 있다.

Copyright ⓒ 매일경제.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