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나는 솔로’ 14기 경수·영숙, 결국 결별 “4개월 만났지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사진=유튜브 채널 ‘촌장엔터테인먼트TV’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나는 SOLO’ 14기 경수와 영숙이 결별했다.

1일 유튜브 채널 ‘촌장엔터테인먼트TV’에서 진행된 ‘14기 LIVE’에서는 경수와 영숙이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그는 “방송을 마치고 밖에서 몇번 만나고 정식으로 만남을 시작했고 영숙을 만나면서 진국이라는 느낌을 많이 받았다. 사람 자체가 빛나더라. 그래서 나도 빛날 수 있었다. 나의 외적인 부분, 사업적인 부분, 성격적인 부분도 덕분에 업그레이드됐다”고 영숙을 칭찬했다.

이어 그는 결혼을 염두하고 진지한 만남을 이어갔다고 말했다. 그러나 서로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 사소하게 생각하는 부분이 조금 달랐다며 “4개월 동안 만나다 보름 전인 5월 15일에 좋은 친구 사이로 남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한 영숙은 “열심히 만나보려고 했고 경수가 정말 잘해줬다. 서로 싸우지도 않았다. 남은 인생에 대해 얘기하다 잘잘못의 문제가 아니라 가치관의 차이때문에 각자를 존중해주고 응원해주기로 했다”고 이별의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나는 SOLO’는 결혼을 간절히 원하는 솔로 남녀들이 모여 사랑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극사실주의 데이팅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박민지 온라인 기자

박민지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